경북교육청, “동계전지훈련의 새로운 메카로 떠오르는 경북체육중고등학교”

송창식 | 기사입력 2020/01/26 [16:07]

경북교육청, “동계전지훈련의 새로운 메카로 떠오르는 경북체육중고등학교”

송창식 | 입력 : 2020/01/26 [16:07]

 

▲경북체고, 동계전지훈련의 새로운 메카로 떠오르는 경북체육고등학교(학교전경)     ©사진제공=겨이북교육청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 】경북체육중고등학교가 올 겨울 동계 전지훈련 적격지로 떠오르고 있다. 경북체육중고등학교는 경북 경산시에 소재하고 있어 전국에서 오가는데 있어 교통이 편리하여 전국 어디에서도 접근하기가 용이한 조건을 갖추고 있다. 16개 종목의 훈련장 환경이 최첨단으로 갖춰져 있어 훈련환경이 좋기로 지역에서는 많이 알려져 있었다. 거기에 더해 최근 투기종목 훈련장인 성암체육관의 리모델링 공사가 완공되어 최상의 훈련 환경을 갖추게 되었다.

 

 현재 천연잔디 운동장, 육상종목 8레인 우레탄트랙, 수영장, 배구장, 레슬링장, 복싱장, 유도장, 태권도장, 역도장, 펜싱장, 실내사격장, 양궁장, 근대5종 훈련장의 각 종목별 훈련장이 갖추어져 있으며, 전국 최상의 시설을 보유한 트레이닝실까지 더해 전지훈련팀이 훈련하기에 최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경북체육고등학교 (유동장)     ©사진제공=경북교육청

 
현재 유도, 육상, 수영, 사격, 펜싱 등 전국에서 온 연인원 3,400여 명의 선수와 지도자들이 올겨울 동계훈련을 실시하고 있는데, 국내 선수단 외에도 지난해 11월 중순부터 인도네시아 서자바주 유도대표팀(감독 채무기)이 약 50 여일간의 전지훈련을 실시하였다.경북체육고등학교 측은 도내 뿐 아니라 전국에서 찾아오는 많은 팀들에 대해 각 종목별 훈련장은 물론 트레이닝장 등 학교운동시설을 마음껏 이용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있다.

 

 경산시를 찾아오는 선수단은 해당 기간 동안 경북체육중고등학교 훈련 시설 이용과 함께 숙소, 식당, 여가활동, 특산품 구매, 편의시설(사우나·헬스장·세탁소·마트·주유소 등) 등을 지역 내에서 해결하게 됨으로써 전지훈련 유치로 지역 내 경제 기대 효과는 약 4억원이 파생되어 지역상권 활성화와 지역 내 활력을 불어넣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도윤록 경북체육중고등학교 교장은 “본교를 찾아오는 다양한 종목의 선수단들에게 좋은 훈련 환경을 공유함으로써 본교 선수들의 기량 향상에도 도움을 주고, 또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일부 기여하게 됨을 기쁘게 생각한다. 그리고 2020년 제49회 소년체육대회 및 경북에서 개최되는 제101회 전국체육대회에서 본교선수들이 최상의 기량을 발휘하여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경북체육중고등학교는 2019년 제48회 소년체육대회에서 금메달 6개 등 22개의 메달을 획득하였으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는 금메달 11개 등 총 48개의 메달 획득으로 개교 이래 최상의 성적을 거둔 바 있다.

<이메일 : Scs2474@hanmail.net>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