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후쿠시마 진도 7.1 지진, 도쿄도 흔들려

선종열 | 기사입력 2021/02/13 [23:44]

일본 후쿠시마 진도 7.1 지진, 도쿄도 흔들려

선종열 | 입력 : 2021/02/13 [23:44]

▲ 일본 NHK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선종열]13일 오후 118분께 일본 후쿠시마현 앞바다에서 리히터 규모 7.1로 추정되는 지진이 발생했다고 일본 공영방송 NHK가 보도했다.

 

일본 공영방송 NHK·기상청 등에 따르면 이날 지진이 발생한 근원지인 진원(震源)의 위치는 북위 37.7도 동경 141.8도이며, 진원의 깊이는 약 60로 추정됐다.

 

현재 NHK는 정규 방송을 중단하고 지진 특보 체제로 전환했고 일본 주요 민영 방송사도 특보를 편성, 지진 관련 속보를 전하고 있다.

 

이번 지진의 진동은 도쿄 도심에서도 꽤 강하게 느낄 수 있었으며 진동이 수십초 동안 이어졌다. 또한, 지진 여파로 인해 동부 지역의 신칸센 일부 구간에서 정전이 일어나 운행을 중단했다.

 

한편 일본 기상청은 이번 지진으로 일본 해안에서는 다소 해수면 변동이 있을 수 있지만, 쓰나미가 발생할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일본 정부는 밤 119분 도쿄 총리관저 위기관리센터에 대책실을 설치해 각 지방자치단체와 연락을 취하는 등 피해 상황 등을 수집하는 등 지진 대응에 나섰으며 인명 피해 등을 확인 중이다.

 

<이메일 : leesm9006@naver.com>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