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김정태 운영위원장·유용 의원 ‘2020 글로벌 新한국인 大賞’ 수상

오정백 | 기사입력 2020/07/28 [11:09]

서울시의회 김정태 운영위원장·유용 의원 ‘2020 글로벌 新한국인 大賞’ 수상

오정백 | 입력 : 2020/07/28 [11:09]

[인디포커스/오정백] 서울특별시의회 김정태 운영위원장(더불어민주당·영등포2)과 유용 의원(더불어민주당·동작4)727()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열린 ‘2020 글로벌 한국인 大賞시상식에서 의정활동 부문 대상을 받았다.

 

대한뉴스신문(), 월간지 CREATIVE KOREA, 혁신리더스포럼이 주최한 글로벌 한국인 大賞2014년부터 매년 국내 정치 및 지역경제 등의경쟁력향상을 위해 각 분야에서 성과·역량 등을 발휘한 인사에게 수여하는상으로, 시상을 통해 이들의 업적을 대한민국 발전에 기여한 우수 사례로 공표해오고 있다.

 

특히 이 상은 유권자 및 소비자 인지도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주어지는 상으로서, 유권자와 지역 주민으로부터 정치·경제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음을 의미한다는 측면에서 의의가.

 

김정태 운영위원장은 영등포2 선거구에서 내리 3번 당선된 서울시의원으로, 국회의원 보좌관 출신답게 영등포 보좌관을 자처하며 지역 주민의 삶의질 향상과 지역 발전을 위해 11년째 활동 중이다.

 

10대 의회 전반기 기획경제위원장을 지낸 유용 의원은 의회 입성 전 동작자원봉사센터 사무국장을 맡았을 정도로 지역사회 봉사에 남다른 열정을보여왔다.

 

김 위원장은 지방선거 때마다 영등포 보좌관 재임용 지원서를 선거공보물에 실어왔다면서, “초심을 잃지 않고 지역 발전을 위해 밤낮 없이고민하고뛰는 모습과 결과를 유권자들께 인정받은 것 같아 (이번 수상이)매우 뜻깊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재는 각종 지역 문제의 근본적인 해결책인 지방 분권을 실현시키기 위해 국회와정부를 상대로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는 김 위원장은 앞으로도지역 주민 삶과 지역 발전에 보탬이 되는 모든 활동의 선두에는 영등포 보좌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유 의원 역시 오늘 이 상은 지역봉사의 달인 봉달이로 오랜 시간 살아온 점을 알고 고마움의 의미로 지역사회가 주는 상이라고 생각한다며 지난날에대한 소회를 밝혔다.

 

시상식이 끝나자마자 지역으로 발걸음을 옮길 정도로 지역 현안 해결에 매진 중인 유 의원은 지난 6년 동안 그래왔던 것처럼, 앞으로도 아이가 즐겁고 여성이 행복하고 어르신들이 편안하고 소외계층 없는 동작구를 만들기 위해 봉사하고 뛰겠다는 계획을 남겼다.

 

▲ 김정태 운영위원장(더불어민주당·영등포2)  © 인디포커스

 

▲ 유용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구 제4선거구)  © 인디포커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서울시의회, 김정태, 유용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