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대형음식점 전자출입명부(QR코드) 설치 서비스 실시

김문정 | 기사입력 2020/07/10 [09:32]

고양시, 대형음식점 전자출입명부(QR코드) 설치 서비스 실시

김문정 | 입력 : 2020/07/10 [09:32]

 

▲ 대형음식점 전자출입명부(QR코드) 설치 서비스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문정] 고양시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세가 지속됨에 따라, 대형음식점에 대한 QR코드 설치 지원에 나섰다.

 

시에서는 지난 달 30일부터 전자출입명부(QR코드) 의무적용 시설인 유흥주점, 단란주점, 뷔페 외에 이용자 밀집도가 높은 관내 300㎡이상 대형음식점 326개소와 목욕장업소 67개소에 대해 전자출입명부 설치를 확대 운영하고 있다.

 

전자출입명부 확대를 위해 시는 12개 반 24명의 지원반을 긴급 편성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이 달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대대적으로 전자출입명부 설치 안내를 실시하고 있다.

 

이를 통해 전자출입명부의 원활한 사용과 대상 업소의 적극적인 동참을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활동은 대형음식점 326개소를 직접 방문해 대표자나 운영 관리자에게 전자출입명부 앱 설치부터 등록 및 인식절차를 일대일로 안내하고, 추가적으로 방역수칙 이행 여부도 확인한다.

 

앱 설치를 마친 영업주들은 “전자출입명부를 이용하고 싶어도 방법이 복잡해보여 망설였는데, 이렇게 설치를 완료하고 사용해 보니 너무나 편리하고, 손님에게도 신뢰도를 줄 수 있어 든든하다”며 적극 활용할 것을 약속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 위기 경계단계 해제 시 까지 대형음식점과 목욕장업 등 밀집도가 높은 위생업소에 대해 전자출입명부 활용 및 핵심 방역수칙 준수 등 선제적인 조치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은 소정의 자격요건이나 교육을 이수한 식품안전 파수꾼으로써 고양시에는 현재 62명이 활동 중에 있으며 최근 코로나19 긴급 대응 업무에 참여해 감염 확산 방지에 힘을 보태고 있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고양시, 전자출입명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