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어린이집·유치원 먹거리 안전을 위해 급식시설 위생관리 전수점검

인디포커스 | 기사입력 2020/07/07 [09:21]

동작구, 어린이집·유치원 먹거리 안전을 위해 급식시설 위생관리 전수점검

인디포커스 | 입력 : 2020/07/07 [09:21]

[인디포커스/오정백] 동작구가 여름철 식중독 및 전염성 질환 우려에 따라 지역 내 어린이집·유치원 원아들의 먹거리 안전을 위해 급식시설 위생관리 전수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상은 총 238개소로 50인 이상 집단급식소 116개소(유치원 24개소, 어린이집 92개소), 50인 미만 소규모 어린이집 122개소이다.

 

먼저 50인 이상 집단급식소 점검일은 오는 17일까지 진행하며, 유치원은 동작관악교육지원청, 어린이집은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실시한다.

 

점검내용은 조리종사자 건강진단 여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여부, 집단급식소 운영자 준수사항, 식재료 단계별 위생관리 사항, 음용수(지하수) 수거·검사, 보존식 보관 준수의무 등이다.

 

▲ 동작구보건소 관계자가 지역 내 어린이집·유치원 등 집단급식소를 방문하여 보존식 상태 등을 점검하고 있다/동작구청 제공  © 인디포커스

 

50인 미만 소규모 어린이집 전수점검은 오는 31일까지이며, 보육담당부서와 동작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가 합동으로 실시한다. 점검내용은 하절기 식중독 및 전염성 질환 예방을 위해 개인위생, 조리기구 적정 사용 여부, 식재료 관리, 식단표 관리 등을 점검한다. 또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관리 이행 사항도 병행하여 점검한다.

 

구는 관련 규정 미숙지 등으로 인한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 또는 자발적 시정을 유도하고, 위반사항이 위법행위인 경우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오는 10일까지 외국식료품 판매업소 9개소를 대상으로 불법 수입식품 등 취급판매행위, 무신고 제품 판매 및 표시기준 위반 행위, 유통기한 준수여부, 적정 보관여부 등 안전관리 점검과 함께 외국식료품 판매업자가 지켜야 할 준수사항 홍보를 병행한다.

 

정우석 보건위생과장은 철저한 위생 전수점검으로 식품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해 학부모님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영유아 급식시설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주민 여러분도 여름철 식중독 및 코로나19 예방에 있어서 개개인이 방역주체가 되어 철저한 개인방역과 위생관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동각구, 위생, 전수점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