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2020 여성안심마을 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모두가 행복한 여성안심마을 조성

인디포커스 | 기사입력 2020/06/02 [09:53]

동작구, 2020 여성안심마을 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모두가 행복한 여성안심마을 조성

인디포커스 | 입력 : 2020/06/02 [09:53]

[인디포커스/오정백] 동작구는 서울시 주관 여성 1인 가구 SS존 조성디지털 성범죄 없는 안심마을 조성2개 분야에 모두 선정되었다고 밝했다.

 

먼저, 범죄취약주거지역 내 여성 안심 생활망을 강화하는 여성 1인 가구 SS(safe single)존 조성사업비 3,600만원을 투입슬기로운 생활 ~ 안심홈 라이프사업을 추진한다.

 

▲ 동작구 상도동, 사당동 등에 조성된 여성안심보행길  © 인디포커스

 

사업대상지인 상도3동과 상도4은 높은 언덕과 골목길이 많고 다세대다가구연립주택이 다수로, 특히, 여성 단독세대수가 전체 세대 중 52% 이상을 차지해 여성 1인 가구 및 1인 점포의 안전에 대한 선제적 대응이 필요한 지역이다.

 

구는 여성 1인 가구를 대상으로, 도어락 외 이중 잠금장치인 현관문보조키, 외부에서 문을 열고 들어오면 경보음과 함께 문자가 전송되는 문열림센서 창문잠금장치, 방범창안심키트 4종을 140여 가구에 설치한다.

 

여성 1인 점포를 대상으로는 안전취약지의 골목상점을 중심으로 25개소에 안심벨을 설치한다. 위기상황 발생 시 안심벨을 누르면 구청 CCTV통합관제센터와 연결돼 경찰이 즉각 현장에 출동한다.

 

이와 함께 관내 주민 20명을 대상으로 여성전문가와 함께 하는 여성인권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완료 후에는 이수자 10명을 모니터링단으로 양성해 연말까지 설치점검, 만족도 조사 등의 모니터링 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 동작구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안전교육을 실시   © 인디포커스

 

또한, 디지털 성범죄 없는 안심마을 조성 분야로 ‘we toghther!! 안전한 사이버세상 일굼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관내 초등학생 및 학부모, 교사 등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권역별 디지털성폭력 예방교육과 안전한 디지털문화 조성 캠페인을 진행해 성범죄로부터 어린이를 보호하고 지역사회 내 성평등 문화를 확산시킨다.

 

김경옥 보육여성과장은 앞으로도 지역 특성에 맞는 여성이 안심할 수 있는 마을 사업 추진으로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동작구, 여성안심마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