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주한미군 세균전 부대 철수하라.

김은해 | 기사입력 2020/05/29 [13:04]

민중당, 주한미군 세균전 부대 철수하라.

김은해 | 입력 : 2020/05/29 [13:04]

▲ 민중당 대변인 이은혜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은해 기자]민중당 이은혜 대변인은 28일 논평에서 주한미군이 세균전 부대를 부산8부두를 넘어 전국적으로 배치하려 한 정황이 드러났며 치욕적이고 분노스러운 일이다우리 몰래 우리 땅을 실험실 삼고 국민을 마루타 취급. 제아무리 한미동맹이 굴욕과 예속의 관계일지라도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일이다고 논평했다.

 

그러면서 이 대변인은미군은 지금껏 이 땅에서 제멋대로 세균실험을 벌여왔다. 2015년 탄저균을 밀반입하다 적발되었으며 작년에도 거짓으로 일관하다 세균샘플 반입을 실토하기도 했다. 그때마다 앞으로 이런 일이 없을 것이라며 거짓을 지껄이고 뒤에서는 세균실험을 자행했다고 주장하면서 지금 이 시각에도 어디서 무슨 짓을 벌이고 있을지 심히 우려된다. 주한미군은 지금까지의 기만을 즉시 사죄하고, 세균전 부대 운영계획을 낱낱이 공개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이은혜 대변인은 세균전 부대가 배치된 지역만의 문제가 아니다. 대한민국의 자주권을 짓밟고 우리 국민의 생명을 위협한 전 국가, 전 국민적 문제다. 마침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며 미국에 대한 환상이 판판이 깨지고 있다. 우리 국민은 미국을 상전으로 모실 생각이 더는 없으며, 우리의 자주성을 훼손하는 일에 분연히 맞설 준비가 되어있다. 주한미군은 지금 즉시 모든 세균전 부대와 장비를 철수하라고 촉구했다.

<이메일 : khh9333@naver.com>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