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국회의원, 이란과 의약품 등 인도적 교역 재개 환영

김은해 | 기사입력 2020/05/29 [11:25]

송영길 국회의원, 이란과 의약품 등 인도적 교역 재개 환영

김은해 | 입력 : 2020/05/29 [11:25]

[인디포커스/김은해]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인천 계양구을)29제재 장기화로 의약품 부족이 심화되고 있는 이란에 대한 인도적 교역이 재개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송의원은 지난달 6일 재개된 이란에 대한 인도적 물품 교역의 첫 사례로 약 50만불 규모의 유전병 치료제가 오늘 수출됐으며, 6월 중 약 200만불 상당의 의약품, 의료기기 등의 후속 수출이 이루어질 예정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송 의원은 그간 이란은 한국의 시중 은행에 묶여있는 자산(제재 이전 오일액화가스 판매액)을 이용해 한국의 의약품과 의료기기를 수입하길 원해왔고, 이란과의 인도적 교역 재개를 위해 외교부를 포함한 여러 부처가 미국과의 협의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여전히 맹위를 떨치고 있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해서라도 이란에 대한 의약품의료기기 등 인도적 교역은 일회성으로 그쳐서는 안된다면서, “미국과의 추가협의를 통해 코로나19 진단키트 등 의약품과 의료기기 등을 추가수출하는 것은 물론, 식품농산물 등 지속적 인도적 교역이 이뤄질 수 있도록 국회 차원에서도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송 의원은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회의가 열릴 때마다 이란에 대한 인도적 지원 재개를 주장해왔으며, 지난 41일에는 코로나19에 범세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제재로 인해 의약품 수입마저 못하고 있는 이란과 북한 등에 대한 녹색통로 매커니즘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송 의원은 싸이드바담치 샤베스타리  주한 이란대사와 만나 이란의 의약품 부족사태를 청취함은 물론, 지난달 24일 외교부 아프리카중동국장을 만나 미국과의 협의상황을 점검하는 등 이란에 대한 인도적 교역 재개를 위해 꾸준히 노력해 왔다.

 

▲ 송영길 국회의원(인천 계양구을)  © 인디포커스



 

<이메일 : khh9333@naver.com>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