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친환경농산물 생산농가 돕기 지속적으로 추진

인디포커스 | 기사입력 2020/04/28 [10:41]

고양시, 친환경농산물 생산농가 돕기 지속적으로 추진

인디포커스 | 입력 : 2020/04/28 [10:41]

[인디포커스/김문정 기자] 고양시가 온라인 개학으로 학교급식이 중단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친환경농산물 생산농가들의 시름을 덜기 위해 농가 돕기 다각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 농가 돕기 사업 지속적으로 추진  © 인디포커스

 

시는 지난 3, 공직자들을 대상으로 농산물 공동 구매를 촉진하는자발적 농가돕기를 추진한 데 이어 공직자 및 유관 기관 직원들을 대상으로 다음달 7일까지 2차 농가돕기 농산물 꾸러미 판매를 추진한다.

 

농산물 꾸러미는 15천 원짜리 단일 상품으로 구성해 우수한 친환경 농산물로꾸렸고, 구성 품목은 느타리류, 새송이버섯, 표고버섯, 양배추, 시금치, 얼갈이, 청경채, 부추, 실파, 콩나물, 대파, 애호박, 베이비채소, 쌈채소류 등 14여종 중 7~8품목이 포함되는 실속형으로 구성해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시는 판로를 찾지 못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을 위해 학교 급식 납품 쌀을 관내 공기업이 취약계층에 지원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 생의 농가돕기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나가고 있다.

 

한국전력 고양전력지사에서는 국가적 위기 극복과 사회적 책임경영에 적극 동참하고자 고양시에 지역 농산물 구매 의사를 밝혀왔고, 시에서는 학교급식용쌀 판로를 잃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농조합법인 고양시쌀연구회 생산 농가들을 연계해 취약계층에 지원할 수 있도록 도왔다.

 

한국전력 고양전력지사는 고양시 쌀연구회 농가들이생산한 고양시 학교급식 납품용 우수한 쌀 800kg을 구입해 사회적 관심이 절실한 관내 사회복지기관 3개소에 27일부터 28일까지 양일간 전달했다.

 

이재준 시장은 현재 코로나19로 인한 개학 연기로 학교 급식이 중단됨에 따라 많은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피해농가에는 도움이 되고 시민들에게는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는 학교급식 피해 농가 돕기를 지속적으로 추진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학교 개학 연기로 농산물을 갈아 엎어야 하는 등 피해가 큰 학교 급식 계약 농가들의 시름을 덜기 위해 그간 취약계층에 학교급식용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지원, 드라이브스루 농산물 꾸러미 안심판매 실시, 공직자 대상 농산물 꾸러미 판매 등 다각도로 농가돕기 사업을 추진해왔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