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누구와도 동행할 것…짐 나눠지고 밀고 당겨드리겠다"

임명식 | 기사입력 2020/01/20 [17:53]

황교안 "누구와도 동행할 것…짐 나눠지고 밀고 당겨드리겠다"

임명식 | 입력 : 2020/01/20 [17:53]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임명식 기자]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20일 "국민에 다가가는 길이고 미래로 가는 길이라면 누구든 동행하겠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짐을 나눠지고, 밀고 당겨드리겠다. 함께 해서 대한민국을 살려낼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황 대표는 한국당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 창당에 대해서는 "여당과 야합 세력들이 비열한 모욕과 조롱을 퍼붓고 있다"면서 "누가 감히 정상과 비정상을 논하는 것이냐"고 반문했다.

 

이어 그는 "애당초 연동형 비례대표제라고 하는 비정상 선거제만 통과시키지 않았어도 이런 일들은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라며 "야합 세력의 꼼수를 자멸의 악수로 만들어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새보수당이 양당 협의체 구성을 오늘도 압박한 데 대한 질문에는 "혁통위가 만들어져 있는데 그 과정을 통해서도, 필요하면 다른 방법을 통해서도 처리할 방법을 만들어가겠다"면서 즉답을 피했다.

<이메일 : khh9333@naver.com>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