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유명 연예인 해킹 논란에 "계정 유출.도용 추정"

김선정 | 기사입력 2020/01/10 [20:29]

삼성, 유명 연예인 해킹 논란에 "계정 유출.도용 추정"

김선정 | 입력 : 2020/01/10 [20:29]

[인디포커스=김선정 기자]삼성전자는 10일 갤럭시 스마트폰 해킹 논란과 관련해 휴대전화나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해킹은 아닌 것으로 파악했다고 해명했다.

 

▲ [사진=삼성 멤버스 캡처]  © 인디포커스


삼성전자는 이날 삼성 멤버스 애플리케이션에 올린 공지사항에서 배우 주진모 등 일부 연예인이 겪은 스마트폰 해킹 사건을 두고 "일부 사용자의 계정이 외부에서 유출된 후 도용돼 (해킹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삼성전자는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를 했으나,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이중 보안 설정 등으로 보안 강화 조치를 해달라"고 덧붙였다.

 

또 다른 계정의 아이디나 비밀번호를 삼성 계정과 똑같이 사용하지 말고 타인에게 노출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배우 주진모 등 일부 연예인이 스마트폰 해킹 뒤 사생활 유출을 협박받아 경찰이 수사에 착수한 상태이다.

<이메일 : solectio062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