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 및 교육에 관한 제도개선 정책토론회 개최

김문정 | 기사입력 2019/10/22 [23:21]

고양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 및 교육에 관한 제도개선 정책토론회 개최

김문정 | 입력 : 2019/10/22 [23:21]

▲  고양시의회 교육정책 토론회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문정 기자] 고양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는 10월 22일 오전 고양교육지원청 대강당에서 고양시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 및 교육에 관한 제도개선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약물 오남용의 위험성과 약물 오남용의 예방 및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된 이번 토론회에는 고양시의회 이윤승 의장, 문화복지위원회 소속 의원들을 비롯하여 학계 및 전문가, 관계공무원, 학부모, 지역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하여 토론회의 열기를 더했다.

 

이날 토론회의 첫 순서로 고양시의회 김덕심 의원이‘약물오남용 예방 및 교육에 대한 제도 개선’이라는 주제로 발제를 했다. 김의원은 <약물 오남용 안전교육의 개념 및 필요성>, <청소년 약물 오남용에 대한 실태>, <초고령 노인을 대상으로 한 약물 과다중복복용에 대한 대체 기능교육>의 3개 영역으로 주제 발표를 하며, 약물 오남용 문제는 국가가 해결책을 마련하고 있지만 아직은 미흡한 부분이 많다며 시민들의 삶과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는 지자체가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했다.     

 

이어서 고양시의회 김효금 문화복지위원장을 좌장으로 고양시의회 양훈·이해림 시의원, 박은진 고양시아동청소년정신건강복지센터장, 김은진 고양시약사회장, 정미경 주엽고운영위원장, 덕양구보건소 김형식 의약관리팀장이 토론자로 참석해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 및 교육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토론자들은 약물 오남용 문제가 이제는 청소년에서부터 노인들까지 전 국민의 문제이며, 인구의 고령화로 인한 만성질환자의 증가로 약물 사용의 증가와 함께 의약품 안전 사용에 대한 요구도가 높아짐에 따라 약물 오남용 예방교육을 통해 의약품의 오남용을 예방하여 건강한 보건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했다. 또한 지역 사회와 연대하여 예방 교육을 실시하는 등 시민의 건강 및 보건 증진에 기여하기 위한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 및 교육의 제도개선과 정책수립 필요성에 대해 한 목소리를 내며 문제해결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제시했다. 

 

고양시의회 김효금 문화복지위원장은 “오늘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 을 위해 논의된 다양한 의견을 정책에 반영하여 건강하고 안전한 고양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시의회 이윤승 의장은 성별과 연령에 관계없이 남녀노소 누구나 약물 오남용에 노출되어 있다며, 지역사회의 다양한 기관이 함께 약물 오남용 예방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광고
광고